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컴백 AOA "밀착 가죽 의상 소화하기 위해 한강서…" 헉





걸그룹 AOA(지민, 초아, 유나, 혜정, 민아, 설현, 찬미)가 10일 오후 상수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AOA 사뿐사뿐 쇼케이스 및 기자간담회’에서 캣워크를 선보였다.



이 자리에서 AOA는 타이틀곡 ‘사뿐사뿐’ 공연은 물론 뮤직비디오 공개, 캣워크를 선보이는 등 다채로운 무대를 꾸몄다.



AOA 멤버들에게 “캣우먼 콘셉트를 위해 밀착된 가죽 의상을 소화해야 하는데 부담은 없었느냐”는 취재진 질문에 멤버 찬미는 “체중감량을 많이 했다. 자전거 타는 걸 좋아해서 한강에서 많이 탔다. 또 컴백을 준비하면서 댄스 연습을 많이 했다. 식이요법도 하다보니 살이 빠졌다. ‘단발머리’ 때보다 4~5kg정도 감량했다”고 답했다.



한편, ‘짧은 치마’, ‘단발머리’로 대중적 인기를 얻으며 가요계 돌풍을 일으킨 AOA는 두 번째 미니 앨범 ‘사뿐사뿐’으로 5개월 만에 컴백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예뻐 보이고 싶은 여자의 마음을 표현한 '사뿐사뿐'은 AOA가 작곡가 용감한 형제와 '짧은 치마', '단발머리'에 이어 세 번째로 손잡고 발표하는 곡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