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왕의 얼굴' 조윤희, '남장'에도 감춰지지 않는 미모…팬들 '깜짝'

‘왕의 얼굴 조윤희’ [사진 KBS 미디어]


‘왕의 얼굴’ 조윤희(32)의 남장 사진이 공개됐다.

10일 KBS2 새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 제작진은 운명에 맞서 싸우는 여성 김가희로 분한 배우 조윤희의 남장 스틸 컷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조윤희는 갓을 쓰고 연푸른 도포 자락을 휘날리며 조선의 ‘꽃선비’로 변신했다. 조윤희는 서글서글한 눈망울에 천진한 모습으로 중성적인 매력을 발하고 있다. 조윤희는 ‘왕의 얼굴’을 통해 전작의 현대 여성의 이미지를 벗고 남장 배역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첫 남장을 한 조윤희는 “처음 하는 남장이 조선시대 선비라 촬영 전부터 더욱 기대가 됐다. 처음인데도 갓과 도포가 착 감기는 느낌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KBS2 ‘왕의 얼굴’은 서자출신으로 세자 자리에 올라 피비린내 나는 정쟁의 틈바구니에서 끝내 왕으로 우뚝 서게 되는 광해의 파란만장한 성장스토리와, 한 여인을 두고 삼각관계에 놓이게 되는 아버지 선조와 아들 광해의 비극적 사랑을 그린 드라마다. 19일 10시 첫 방송.

온라인 중앙일보
‘왕의 얼굴 조윤희’. [사진 KBS 미디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