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AOA 찬미, "'사뿐사뿐' 캣우먼 가죽옷 입으려 5kg 감량 성공"

‘aoa’


걸그룹 AOA(지민 초아 유나 혜정 민아 설현 찬미)가 캣우먼 콘셉트를 소화하기 위해 체중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AOA는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 ‘사뿐사뿐’의 캣우먼 콘셉트에 대해 이야기했다.

멤버들은 “특별한 카리스마를 보여드리고 싶었다. 역사적 인물 중에 캣우먼을 찾았고 카리스마 넘치고 도도한 캐릭터라 좋았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초아는 “막내 찬미가 캣우먼 가죽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하려고 체중 감량에 도전했다”고 덧붙였다.

이 말에 찬미는 “자전거 타는 걸 좋아해서 시간 날 때마다 많이 탔다. 여기에 댄스 연습까지 많이 했고 식이요법까지 더해 이전 곡 ‘단발머리’ 때보다 4~5㎏ 정도 감량했다”고 밝혔다.

AOA의 두 번째 미니 앨범 타이틀곡 ‘사뿐사뿐’은 캣우먼을 콘셉트로 한다. 마음에 드는 이성에게 다가가는 여성의 마음을 고양이의 사뿐사뿐한 걸음에 표현했다. ‘짧은 치마’ ‘단발머리’에 이어 또다시 작곡가 용감한형제와 호흡을 맞췄다.

AOA는 11일 신곡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활동을 시작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AOA’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