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제시장' 장영남 "임신 중 촬영, 감당 안됐다"…어떤 장면이기에?

‘장영남’ ‘국제시장’ ‘국제시장 황정민’. [사진 일간스포츠]


배우 장영남(41)이 영화 ‘국제시장’을 임신 중에 촬영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줬다.

장영남은 10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제작보고회에서 “본의 아니게 임신 중에 촬영을 하게 됐다”며 “힘든 작품이라 죄송스런 마음이 있었다”고 전했다.

장영남은 영화에서 주인공 덕수(황정민)의 어머니 역을 맡았다.

장영남은 “덕수 엄마는 한국전쟁에서 딸과 남편을 잃고 생사조차 확인이 안됐고 40년 동안 가슴에 묻고 산 사람”이라고 배역을 소개했다. 장영남은 “가족과 어머니에 대해 많이 생각나는 영화였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국제시장’은 1950년 한국전쟁 이후 힘들었던 시절 오직 가족을 위해 굳세게 살아온 아버지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12월 개봉.

온라인 중앙일보
‘장영남’ ‘국제시장’ ‘국제시장 황정민’.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