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힐러’ 박민영, 긴 머리 ‘싹둑’ 잘라내며 여기자로 변신!…컨셉은 ‘똘끼’?

‘힐러 박민영’ [사진 ㈜김종학프로덕션]
배우 박민영(28)이 ‘힐러’를 통해 기자로 변신한다.

KBS2 새 월화드라마 ‘힐러(극본 송지나, 연출 이정섭 김진우)’ 측은 박민영의 촬영 스틸컷을 10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민영은 화장기가 거의 없는 얼굴에 짧은 단발 머리, 활동하기 편한 의상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극중에서 박민영은 비루한 스펙과 열정밖에 없지만 유명한 기자를 꿈꾸는 근성과 똘끼로 충만한 인터넷신문사 기자 채영신 역을 맡았다.

채영신은 늘 특종에는 한 발씩 늦어 뒷북을 치지만 올곧은 마음과 절대 포기하지 않는 끈기를 갖고 있는 캐릭터다.

한편 ‘힐러’는 세상과 맞짱 뜨는 청춘들의 통쾌하고 발칙한 액션 로맨스 드라마다. 오는 12월 8일 첫 방송 예정.

온라인 중앙일보
‘힐러 박민영’ [사진 ㈜김종학프로덕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