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제시장' 황정민 "김윤진 본 순간 명치 근질근질한 것이…" 왜?

‘국제시장 황정민’ ‘국제시장’. [사진 일간스포츠]


10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영화 ‘국제시장’(감독 윤제균, 제공·배급 CJ 엔터테인먼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국제시장’은 하고 싶은 것, 되고 싶은 것도 많았지만 평생 단 한번도 자신을 위해 살아본 적 없는 오직 가족을 위해 굳세게 살아온 우리들의 아버지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주인공 황정민(44)은 상대 역인 김윤진(41)에 대해 “사실 김윤진씨가 화려할 것 같은 느낌이 있었다. 그런데 매우 검소해서 놀랐다. ‘이 사람이 굉장히 맑은 사람이구나’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쉽게 덕수(황정민 분)와 영자(김윤진 분)의 사랑이 잘 묻어나지 않았나 싶다”며 “독일에서 첫사랑을 시작하는 관계부터 찍기 시작하게 됐는데 친해지지 않은 상태에서 촬영을 하게 됐지만 편안했다. 명치가 근질근질한 것이 첫사랑의 느낌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윤진은 “국제시장에 황정민, 오달수 선배가 출연한다고 들어 대본을 받고 상상을 하면서 읽었다”며 “현장에서 내 배역에 몰입할 수 있도록 디테일하게 챙겨주셔서 감사하고, 정말 많이 웃고 편안하게 촬영했다. 첫 촬영이었지만 남편, 가족처럼 느껴진다”고 화답했다.

국제시장 황정민은 평생 가족만을 위해 살아온 덕수 역을 맡았고 김윤진은 덕수의 첫사랑이자 영원한 동반자인 영자 역이다. 덕수의 둘도 없는 친구 달구 역에는 오달수, 전쟁 통에 남편을 잃고 홀로 삼 남매를 키워낸 덕수의 어머니 역은 장영남, 덕수의 철없는 사고뭉치 여동생 끝순 역은 김슬기가 맡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국제시장 황정민’ ‘국제시장’.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