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지수 측 "알몸사진 유포 루머, 정식 수사 의뢰"

′서지수′. [사진 뮤직비디오 유투브 캡처]




울림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서지수와 관련된 루머에 대해 소속사가 공식입장을 밝혔다.



서지수 소속사 관계자는 10일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데뷔도 안한 친구인데 이러한 악성루머에 시달려야 해 마음이 아프다”며 “김이 빠지는 느낌이지만, 빨리 대처해야할 것 같아 강경 대응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울림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러블리즈의 멤버 서지수 관련해 허위 루머가 인터넷에서 돌고 있어 작성자와 유포자를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정식 수사를 내일 의뢰할 것입니다”라고 글을 게재했다.



앞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서지수가 자신의 알몸 사진을 유포하고 성희롱을 일삼았다”는 소식이 올라왔다.



이들은 서지수와의 친분을 증명하는 여러 사진까지 올렸다. 특히 피해자 중에는 서지수 때문에 회사를 그만두거나 학교를 그만둬야 했다는 주장도 포함됐다.



한편 신인 걸그룹 러블리즈는 윤상이 최초로 걸그룹 프로듀싱을 맡은 팀으로 오는 15일 정규 앨범을 발매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서지수′. [사진 뮤직비디오 유투브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