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지수, 알몸 사진 유포 후 성희롱?…"심지어 자살 시도" 주장도

′서지수′. [사진 뮤직비디오 유투브 캡처]


데뷔를 앞두고 있는 신인 걸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서지수(20)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9일 서지수와 관련된 루머에 대해 공식 입장을 냈다.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서지수의 과거를 폭로한다'는 제목으로 여러 게시물이 게재돼 논란이 됐다.

해당 게시물은 "서지수가 자신의 알몸 사진을 유포하고 성희롱을 일삼았다"라고 적었다. 이들은 서지수와 친분을 증명하는 사진까지 게재했다. 또 "피해자 중 서지수 때문에 회사를 그만두거나 학교를 그만둔 사람도 있고 심지어 자살 시도까지 한 사람도 있다"고 주장했다.

울림엔터테인먼트는 10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와 관련해 허위 루머가 인터넷에 돌고 있어 작성자와 유포자를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정식 수사를 의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데뷔 전의 멤버를 상대로 한 허위 루머에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며 소송 취하나 합의는 없을 것임을 알린다"라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서지수′. [사진 뮤직비디오 유투브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