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킹크랩 무서워” 밥만 열심히 먹어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사진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대한, 민국, 만세가 킹크랩 시식에 나섰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51화에서는 삼둥이 대한, 민국, 만세가 아빠 송일국과 함께 마라톤 연습 후 점심을 먹는 장면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송일국은 삼둥이들과 함께 킹크랩 식당을 찾았다. 킹크랩을 처음 본 삼둥이는 “무섭다”고 말하며 송일국의 다리 밑으로 숨었다.



이후 삼둥이 대한, 민국, 만세는 킹크랩 요리가 나왔는데도 밥만 열심히 먹어 송일국을 당황케 했다.



이에 삼둥이 아빠 송일국은 속이 꽉 찬 킹크랩의 살을 발라주며 “이거 먹어봐. 맛있어”라고 말했다. 그래도 삼둥이들이 킹크랩을 먹지 않자 송일국은 킹크랩의 집게발을 한 손에 들고 “물릴래 먹을래”라고 물었다.



그러자 아이들은 킹크랩을 먹기 시작했다. 만세는 자신의 얼굴 크기 만한 킹크랩 살을 입에 넣어 오물거리며 맛있게 먹었고 민국이는 “집게발 안녕”이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