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군 복무중인 김성태, 임형우에 "은인 같은 사람"…이유가



남성 2인조 보컬 그룹 포스트맨(신지후, 김성태)의 멤버 김성태(29)가 군 복무 중 근황을 알렸다.

10일 포스트맨의 소속사 우분트 엔터테인먼트는 김성태가 보낸 장문의 편지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현재 상병으로 현역 복무 중인 김성태의 최근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안녕하세요? 포스트맨의 성태입니다”로 시작하는 편지에는 “조금 늦은 감이 있긴 하지만 ‘신촌을 못가’를 너무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노래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임형우 씨가 너무 잘 불러주셔서 재조명 받게 되었죠”라며 엠넷 ‘슈퍼스타K6’ 참가자 임형우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김성태는 “임형우씨는 어쩌면 감사하다는 말로는 모자랄 만큼 우리 포스트맨에게는 은인 같은 사람일지도 모르겠습니다”고 전했다.

또 김성태는 “군 복무 중임에도 불구하고 회사에서는 앨범을 내기로 결정했습니다. 동생 지후가 곡을 많이 쓰는 편인데 그 중에 특히 마음에 들어 제가 가사에 참여하고 입대 전부터 작업을 진행 중이던 ‘눈물이 나’라는 노래”라고 설명하며 “어떻게 보면 저희도 참 속물이죠. 그래도 저희가 포스트맨을 결성한지 4년 넘게 되어가는데 오랜 기다림 끝에 어렵게 온 기회를 놓치고 싶지는 않았습니다”고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김성태는 현재 경기도 파주 전방에서 군 복무 중이며 내년 6월 제대를 앞두고 있다.

포스트맨 원곡인 ‘신촌을 못가’는 지난 9월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6’에서 참가자 임형우가 부르며 화제가 돼 음원 차트를 강타했다.

한편 포스트맨은 지난 6일 새 싱글 ‘눈물이 나’를 깜짝 발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성태 임형우’ [사진 우분트 엔터테인먼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