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의 사랑 나의 신부', 개봉 한달 차에도 꾸준한 관객몰이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사진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 포스터]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가 꾸준히 관객을 동원하고 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나의 사랑 나의 신부’는 지난 9일 7,882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관객 수 212만 5,607명을 기록했다.

개봉 후 지난 2주간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으며 이후에도 관객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며 꾸준히 관객을 끌어모으고 있다.

지난달 8일에 개봉한 ‘나의 사랑 나의 신부’는 지난 1990년 이명세 감독의 동명의 영화를 24년 만에 리메이크한 영화이다. 4년간 연애 끝에 결혼한 신혼부부 영민과 미영의 이야기를 현실적으로 그려냈다. 배우 신민아와 조정석이 출연해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1위는 64만 7964명으로 ‘인터스텔라’가 차지했다. 2위에는 10만 2,933명을 불어 모은 ‘패션왕’이 이름을 올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사진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 포스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