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니콜 19일 솔로 출격…문신 가득한 팔, 다리에 '깜짝'



걸그룹 카라 출신 가수 니콜(23)이 오는 19일 솔로로 출격할 예정인 가운데 니콜의 첫 번째 솔로 이미지컷이 공개돼 화제다.

9일 자정 니콜 소속사 B2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니콜의 첫 번째 솔로 이미지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니콜의 얼굴과 신체 일부분의 모습이 담겨있다. 니콜의 팔와 다리에는 영어와 불어 등 여러 언어로 적힌 메시지들과 기호, 수식 등이 문신처럼 새겨져있다.

소속사 측은 니콜의 첫 번째 미니앨범 발매일도 함께 공개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니콜은 오는 19일 미니앨범 발매와 동시에 쇼케이스를 진행하며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설 예정.

니콜은 그동안 미국 뉴욕 등지에서 안무 레슨에 매진해왔다. 니콜은 최근 히트 작곡팀 스윗튠과 작업을 하기도 했다.

앞서 니콜은 지난 1월 카라를 탈퇴한 후 가수 이효리를 비롯해 김규종, 허영생, 에릭남, 걸그룹 스피카 등이 소속된 B2M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니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