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독일 브라운슈바이크 류승우, 2경기 연속골


독일 프로축구 브라운슈바이크 류승우(21)가 2경기 연속골을 터트렸다.

류승우는 9일 열린 에르츠게비어와의 2014-2015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 원정 13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전반 9분 만에 선제골을 터트렸다. 팀 동료가 오른쪽 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려줬다. 류승우는 페널티 박스 내 왼쪽에서 안정적인 트래핑 후 왼발 땅볼슛으로 골망 오른쪽을 흔들었다.

지난 2일 알렌과 12라운드에 이어 2경기 연속골을 터트린 류승우는 두 팔을 벌리며 환호했다.

류승우의 활약 속에 브라운슈바이크는 2-1 승리를 거두며 컵대회 포함 4연승을 질주했다. 리그 순위도 8위로 올라갔다.

지난해 1월 K리그 클래식 제주 유나이티드를 떠나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으로 임대된 류승우는 주전경쟁에서 밀려 올 시즌 브라운슈바이크로 임대됐다. 류승우는 2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부활의 기지개를 펴고 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사진=브라운슈바이크 홈페이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