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목욕 도중 컵으로 ‘자체 모자이크’…귀여움 폭발!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배우 송일국(43)의 세 쌍둥이 아들 삼둥이가 스스로 목욕을 했다.

지난 9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외출 후 함께 목욕하는 송일국과 삼둥이 대한, 민국, 만세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송일국은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아이들이 3주동안 더 자랐다. 목욕하기도 더 쉬워졌다”며 “스스로 목욕도 한다”고 말했다.

이어 송일국은 삼둥이를 향해 “목욕하자”고 외쳤고 스스로 옷을 벗은 삼둥이는 “민국이가 벗었어요” “만세가 벗었어요”라고 대답했다.

이에 송일국이 “비누칠 하고요. 머리도 감고요”라고 구령을 외쳤다. 그러자 삼둥이는 목욕을 시작, 스스로 샴푸질을 하고 목욕을 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이어 송일국이 “욕조에 들어가요”라고 말하자 삼둥이는 동시에 욕조에 ‘첨벙’ 입수하기도 했다.

한편 삼둥이는 목욕 도중 컵으로 중요 부위를 가리며 자체 모자이크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사진 K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