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애교 필살기에 시청자들 '녹는다 녹아'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사진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의 애교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9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송일국과 아들 삼둥이(대한, 민국, 만세)가 마라톤 연습 후 킹크랩을 먹기 위해 식당을 찾았다.

이날 삼둥이는 식당에 들어서자마자 배가 고프다고 칭얼대며 특급 애교를 선보이기 시작했다. 둘째 민국이는 “이모님 맘마 주세요”라며 식당 직원에게 필살 애교를 선보였다.

이후 식당 아주머니가 기본 반찬을 갖다 주자 삼둥이들은 “이모님 물고기, 물고기”라며 애교를 부렸다.

하지만 곧이어 처음 보는 킹크랩이 나오자 그 모습에 놀라 송일국의 다리밑으로 숨는 등 어쩔 줄 몰라 해 시청자들의 귀여움을 샀다.

이후 삼둥이는 킹크랩은 거들떠보지도 않고 밥만 열심히 먹어 송일국을 당황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사진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