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홍철 음주운전’ 목격담·사실 여부 갑론을박…게시판 반응이?

‘노홍철 음주운전 적발’ ‘노홍철 음주’ ‘무한도전’ [사진 MBC ‘무한도전’ 홈페이지 게시판 화면 캡처]




 

방송인 노홍철이 8일 음주운전을 하다가 적발된 가운데 현장 목격담이 온라인상에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노홍철은 8일 오전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사거리에서 자신의 차량 벤츠 스마트 포투를 운전하다 경찰의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경찰은 노홍철이 음주 사실은 인정했지만 본인의 요청에 따라 호흡 측정이 아닌 채혈 측정을 마쳤다고 밝혔다.



한 목격자는 당시 노홍철이 경찰의 음주 단속 요구를 받자 "죄송합니다. 제가 해서는 안될짓을 했네요. 선생님 저 혹시 채혈로 측정하면 안될까요?"라고 물었고 경찰이 "채혈로 하면 알콜농도 더나와요"라고 답하자 노홍철은 "알고 있다"면서 방송에 피해가 가니 결과가 나오는 시간동안 대중에게 사과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고 SNS를 통해 현장 목격담을 전했다.



하지만 해당 글의 게재자가 당시 현장에 있었다는 뚜렷한 증거는 아직 나타나지 않아 사실 여부를 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한편 음주운전 사실이 적발된 노홍철은 현재 출연중인 MBC '무한도전'과 '나 혼자 산다'에서 하차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노홍철 음주운전 적발’ ‘노홍철 음주’ ‘무한도전’ [사진 MBC ‘무한도전’ 홈페이지 게시판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