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한민구 만난 리퍼트



마크 리퍼트(왼쪽) 신임 주한 미국대사가 4일 한민구 국방부 장관을 예방했다. 리퍼트 대사는 “한·미 관계를 좀 더 강화시키고 심화시키기 위해 국방장관, 한국 정부, 동료와 긴밀히 일할 수 있게 돼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주한 미국대사로 일하는 것은) 일생일대의 기회”라고 밝혔다. [사진 국방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