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박 대통령 만난 코닝 회장 “한국에 9000억 투자”



코닝특수소재 전문기업인 코닝의 웬델 윅스 회장(왼쪽에서 세 번째)은 4일 박근혜 대통령을 접견하고 “한국에 9000억원을 투자해 액정표시장치(LCD) 생산·수출의 거점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충남 아산의 코닝 연구개발 센터에 연간 100억원을 투자해 플렉서블(휘는) 디스플레이 등 첨단소재를 개발할 예정이다. 박 대통령은 “한국은 많은 우수인력을 보유하고 있고 글로벌 연구개발 센터 투자에 맞춤형 지원을 하고 있어 코닝에 큰 발전 기회가 있는 훌륭한 선택”이라고 말했다. 윅스 회장은 접견에 앞서 삼성전자 권오현 부회장을 만나 사업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