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신수지 이제는 볼링 요정



원조 리듬체조 스타 신수지(23)가 2일 2014 한국프로볼러 선발전에서 평균 188.29점(24게임 합계 4519점)을 기록, 프로테스트 기준 기록(185점)을 통과해 프로 볼러가 됐다. 신수지는 “올림픽 때보다 더 떨렸다. 프로 볼러로 차근차근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