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송강호, 엄정화 대종상 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엄정화와 같이 손잡고…”

‘송강호 엄정화’ [사진 일간스포츠]




배우 송강호(47)와 가수 겸 배우 엄정화(45)가 대종상 영화제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28일 오후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51회 대종상영화제 기자간담회에는 이규태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장, 남궁원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 홍보대사인 배우 송강호, 엄정화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송강호는 “한국영화가 발전할 수 있었던 원동력을 생각해보면 감독, 배우들 노력도 있었지만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 덕분이었던 것 같다. 정말 감사드린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엄정화도 “한국 영화 사랑해주는 관객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 관객분들이 주신 사랑 못지않게 배우들, 스태프들 모두 열심히 하고 있다는 거 기억해주시고 한국영화 더욱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며 감사를 표했다.



이어 송강호는 “수많은 영화제가 있지만 대종상영화제는 역사와 전통이 있어 수많은 영화계 선배님들이 열정을 쏟는 걸로 알고 있다. 배우 입장에서도 공적인 의미가 크게 느껴진다”며 대종상영화제의 의미를 설명했다. 특히 송강호는 “앞으로도 대종상 영화제가 더욱 발전되고 한국을 대표하는 영화제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엄정화와 같이 손잡고 노력하겠다”고 너스레를 떨어 좌중에게 웃음을 안겼다.



한편 대종상영화제는 한국 영화의 질적 향상과 영화산업의 진흥을 도모하기 위해 1958년 문교부가 제정한 영화예술상이다. 올해의 슬로건은 ‘반세기의 새로운 도약’이다. 오는 11월2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리며 KBS 2TV를 통해 생중계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강호 엄정화’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