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새누리, 공무원연금법 당론 발의…158명 전원 서명



 

새누리당이 '하후상박'식 소득재분배 기능을 포함한 공무원연금법 개정안을 28일 오후 5시 소속 의원 158명 전원의 서명을 받아 당론으로 발의했다.



원래는 지도부를 중심으로 법안을 제출하기로 했지만 의원총회에서 당론으로 추진하자는 의견이 모아지면서 방침이 바뀌었다.



김무성 대표는 "당을 일류정당으로 만들기 위해 당론으로는 발의하지 않기로 했는데 이 개혁 문제는 정말 난제 중 난제"이라며 "박근혜 정권에서 가장 어려운 문제인만큼 의원들의 요청에 따라 당론 발의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공무원 출신 의원들도 어려운 일인데 혼쾌히 동의하셨다"라며 "모두가 함께 꼭 해야할 일이다. 공무원들의 사기 진작, 처우 개선 등 노력도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야당과 합의를 하고 설득하겠다. 공무원노조는 그동안 못 만났는데 오늘부터 언제든지 만나서 애국심에 호소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진우 기자 jw85@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