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배우 심형탁 "도라에몽 모으려 일한다"…'도라에몽'이 뭐길래 '폭소'

‘심형탁’‘김태균’ [사진 SBS 파워 FM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배우 심형탁이 김태균을 대신해 ‘두시탈출 컬투쇼’ 일일 DJ로 나섰다.

심형탁은 2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모친상으로 자리를 비운 DJ 김태균을 대신했다.

이날 방송에서 컬투 정찬우는 “김태균이 일주일 휴가라 배우 심형탁씨가 일일 DJ로 나왔다”고 밝혔다. 심형탁은 “오늘 열심히 해보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이날 DJ 정찬우는 심형탁에게 “심형탁 씨 요즘 유명해졌다. DJ 말고 또 하는 것이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심형탁은 “최근 ‘압구정 백야’가 끝나고 새로운 드라마 촬영에 들어갔다. 방송사와 제목은 아직 비밀이라 말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정찬우는 “이렇게까지 일을 열심히 하는 이유가 뭐냐”고 묻자 심형탁은 “모두들 알고 계시겠지만 제 취미 때문에 쉴 수 없다”고 일을 쉬지 못하는 이유를 털어놨다. 이에 정찬우는 “도라에몽 모으는 것 때문에 그런 것이냐”고 직접 물었고 심형탁은 웃음으로 답을 대신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심형탁은 KBS 2TV ‘안녕하세요’,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도라에몽에 특별한 애정을 표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