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재석 커피콩시계, 상품 품절…"유느님 대단해"

‘유재석 커피콩시계’. [사진 MBC ‘무한도전’ 캡처]




개그맨 유재석이 착용한 ‘커피콩 시계’에 대한 관심이 폭주하면서 상품이 품절되는 현상이 벌어졌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400회 특집 ‘비긴 어게인’ 2편에서 유재석은 정형돈과의 여행을 위해 운전대를 잡았다.



이때 유재석이의 손목에 착용된 독특한 모양의 시계가 카메라에 포착됐다. 이 시계는 일명 ‘커피콩 시계’로 불리는 모먼트워치다.



모먼트워치의 판매 수익금 30%는 몽골 고아원과 인신매매 착취 및 학대, 필리핀 태풍 피해 지역에 기부된다. 가격도 40달러(약 4만 원) 정도다.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국내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구입 가능하다.



현재 ‘커피콩 시계’는 갑작스러운 관심으로 인해 모두 품절돼 11월 이후에 재입고 예정이며, 예약은 불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네티즌들은 “유재석 커피콩 시계, 사고 싶어도 지금은 못 사네” “유재석 커피콩 시계, 디자인도 뭔가 귀엽다”, “유재석 커피콩 시계, 파급력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재석 커피콩 시계’. [사진 MBC ‘무한도전’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