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녕 내 이름은 가루이" 배추·케일 재배 농가에 피해주는 신종 해충 가루이 주의

‘신종 해충 가루이 주의’ [사진 충남도노업기술원]
  신종 해충 가루이 2종이 발견돼 농가에 주의가 요구된다.

27일 충남도농업기술원은 최근 대전 한밭수목원에서 최근 발생한 신종 가루이 2종에 대한 분류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이 가루이는 채소가루이와 파라베미시아(Parabemisia) 속의 새로운 가루이로 판정됐다고 발표했다.

채소가루이는 주로 배주나 케일 등에 피해를 주는 해충으로 흡즙과 배설물로 피해를 주는 해충이다. 바이러스 매개 여부는 밝혀지지 않았으며 크기는 담배가루의 3배다.

파라베미시아 속의 신종 가루이는 뽕나무에서 처음 발견되었으며 여러 식물로 이동하는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신종 가루이 2종에 대한 도내 농경지 주변 발생 분포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노지 배추, 케일, 오디 재배 농가에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신종 해충 가루이 주의’ [사진 충남도노업기술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