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재석 '커피콩시계', 알고보니 클라라도 착용…'선행 봉사 이어지네'







MC 유재석이 착용한 ‘커피콩시계’가 주목을 받으면서 배우 클라라의 동참 사실도 알려졌다.



클라라는 8월 시계브랜드 모먼트워치와 함께 커피맛 휴식 이벤트 ‘커피, 나눔 휴식’ 행사에 참여했다.



이날 흰색 셔츠에 과감한 ‘하의실종’ 패션을 선보였던 클라라는 손목에 ‘커피콩시계’를 매치해보였다.



당시 모먼트워치 관계자는 “클라라가 이번 이벤트에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참여하며 진정한 커피 애호가 모습을 보여줬다. 모먼트워치 기부활동에 동참하는 것에 굉장히 기뻐하며 열정적인 태도로 임했다”고 밝혔다.



한편 커피콩시계는 25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400회 특집에서는 유재석이 손목에 찼던 시계로 주목받았다. 이후 커피콩시계를 제품을 구입하면 총 금액의 30%를 몽골고아원과 인신매매착취학대, 필리핀 태풍 피해지역 후원에 도움을 준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가 됐다. 이에 제작사인 모먼트워치 홈페이지의 접속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재석 커피콩시계’ [사진 모먼트워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