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심형탁, 김태균 대신해 '컬투쇼' 일일DJ 나서…"라디오인데 분장하고 와?"

‘심형탁’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배우 심형탁이 SBS 파워FM ‘2시 탈출 컬투쇼’ 일일DJ로 나섰다.

28일 심형탁은 2시부터 진행되는 ‘컬투쇼’에서 “안녕하세요 배우 심형탁입니다. 오늘 한 번 열심히 해보겠다습니다”고 각오를 다졌다.

심형탁은 일주일간 휴가를 낸 컬투 김태균을 대신해 자리를 채웠다. 컬투 정찬우는 “김태균이 일주일 휴가라 배우 심형탁씨가 일일 DJ로 나왔다”고 그를 소개했다.

정찬우는 심형탁에게 “라디오방송인데 분장을 했다”고 말을 건넸다. 이에 심형탁은 “촬영 마치고 바로 왔다. 지금 가제라서 말씀드릴 수 없다. 방송사도 비밀”이라고 일축했다.

정찬우가 “MBC ‘압구정백야’도 나오시지 않냐”고 묻자 심형탁은 “전에 촬영이 끝났다”고 답했다. 당초 심형탁은 특별출연으로 ‘압구정 백야’에 합류, 20회 정도 등장할 것으로 예정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심형탁’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