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 남녀평등 순위, 114위 인도보다 낮아"

‘한국 남녀평등 순위’


 
한국의 남녀평등지수가 인도보다 낮은 114위로 조사됐다.

세계경제포럼(WEF)이 27일 발표한 ‘2014년 성격차 보고서’에서 한국은 남녀평등 지수 국가 순위에서 전체 142개국 중 117위를 기록했다. 1위는 아이슬란드였으며, 핀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덴마크가 뒤를 이었다. 미국은 20위, 영국 26위, 브라질 71위, 중국 87위, 일본은 104위를 기록했다.

한국 보다 순위가 낮은 국가는 나이지리아(118위), 터키(125위), 이집트(129위) 등 대부분 아프리카와 중동, 이슬람 문화권 국가들이었다.

이는 여성 성폭력 등 여성 인권 침해가 빈번히 발생하는 인도(114위)보다도 낮은 순위이며, 네팔(112위), 캄보디아(108위), 가나(101위), 라이베리아(111위) 등 동남아와 아프리카의 나라들보다 낮은 평등지수를 보였다.

네티즌들은 “한국 남녀평등 순위, 인도 보다 낮을 줄이야” “한국 남녀평등 순위, 여자들의 권위가 이렇게 낮았나?” “한국 남녀평등 순위 부끄러운 기록이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한국 남녀평등 순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