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기태 KIA 새 감독, "팀 색깔 바꾸는 데 힘 쏟을 것"

‘김기태’ [사진 일간스포츠]




 

김기태 감독이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제 8대 감독으로 선임된 소감을 밝혔다.



28일 김기태 감독은 “현재 팀이 가장 필요로 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고 있다”며 “올해 마무리 훈련과 내년 전지훈련을 통해 팀 색깔을 바꿔 놓는데 모든 힘을 쏟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김기태 감독은 또 “팀 리빌딩에 주력하면서도 팬들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성적을 올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기태 감독은 “팀 리빌딩은 젊은 선수로 사람만 바뀐다고 되는 것은 아닌 것 같다”며 “선수를 비롯해 코칭스태프 마인드 역시 변화와 혁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기태 감독은 이날 광주시내의 모호텔에서 허영택 단장과 만나 감독 계약에 합의하였으며 구단은 이를 공식 발표했다. 계약조건은 계약기간 3년, 연봉과 계약금 감각 2억5000만원, 총 10억 원이다.



김 감독은 당분간 광주에 머물며 선수단 현황 파악과 코칭스태프 인선 등 국내 일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후 선수들이 훈련하고 있는 일본 미야자키 휴가시의 마무리캠프에 합류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기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