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창렬 욕설글 사과 "이성 잃어 죄송"…신해철 유작들은 음원차트 역주행

‘신해철 민물장어의 꿈’. [사진 김창렬 SNS]




 

가수 김창렬이 ‘마왕’ 신해철의 별세 소식을 듣고 올린 글에 대해 사과했다.



그룹 D.J DOC 멤버 김창렬은 27일 자신의 트위터에 “해철이형 좋은 곳으로 가세요. 명복을 빌어주세요. 아 XX 이건 아닌데, 살려내라 개XX들아”라는 글을 올렸다.



이후 욕설 논란이 일자 김창렬은 “형과의 추억이 많아 오버했습니다. 제가 이성을 잃었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말하면서 “우리 형 좋은 곳으로 가길 기도해주세요. 진짜 마왕이 이렇게 갈 줄 몰랐습니다“라는 사과의 글을 올렸다.



한편 신해철의 노래들은 음원 차트와 포털사이트 검색어 상위에 올라와 있다. 고인이 생전 인터뷰에서 ”내 장례식장에서 울려퍼질 곡이고 가사는 내 묘비명이 될 것“이라고 언급한 ‘민물장어의 꿈’과 ‘그대에게’ ‘날아라 병아리’ 등 명곡들이 유작이 되어 차트 역주행 현상을 만들어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신해철 민물장어의 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