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재석 '커피콩시계' 방송 도중 포착…"선행도 국민MC 답네"

‘유재석 커피콩시계’. [사진 MBC ‘무한도전’ 캡처]


 

개그맨 유재석이 일명 ‘커피콩 시계’를 차고 방송에 출연해 눈길을 끌고 있다.



25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400회 특집 ‘비긴 어게인’ 2편‘에서는 정형돈과 유재석이 함께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정형돈과의 여행을 위해 운전대를 잡았고 이 장면에서 유재석이 착용한 독특한 모양의 시계가 카메라에 포착됐다. 유재석이 찬 시계는 일명 커피콩시계로 불리는 모먼트워치다.



커피콩시계를 구입하면 수익금 중 30%가 몽골 고아원과 인신매매 착취 및 학대, 필리핀 태풍 피해 지역에 기부된다. 가격은 약 40달러(한화 4만 원)로 주로 온라인 사이트서 구매할 수 있다.



네티즌들은 “유재석 커피콩시계, 역시 국민 엠씨다운 면모네” “유재석 커피콩시계, 인기에 비해 검소하고 소박한 모습이 보기 좋다” “유재석 커피콩시계 나도 사볼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재석 커피콩시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