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성혁, '1대100' 우승상금 5000만 원 흔쾌히 기부 결정…'마음도 착한 훈남'

 


인기리에 종영한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의 배우 성혁(30)이 퀴즈프로그램 우승 상금 5000만 원을 기부해 화제다.

성혁은 지난 19일 진행된 KBS 2TV 퀴즈쇼 ‘1대 100’ 녹화에서 최후의 1인에 등극했다. 성혁은 5000만 원의 최종 우승 상금으로 차지했고 이를 전액 기부하기로 결정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소속사 관계자는 “성혁이 ‘1대 100’ 녹화에서 최후의 1인으로 등극해 그 자리에서 기부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안다”며 “자세한 내용은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성혁이 출연하는 ‘1대 100’은 오는 11월 4일 방송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