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송경아, 각 나라별 남성들 작업거는 법 공개 "10명정도 쫓아와…"

 


모델 송경아가 각 나라 남성들이 호감을 표현하는 방법에 대해 털어놨다.

2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는 그룹 god 멤버 박준형, 프리스타일 미노, 비스트 손동운, 송경아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송경아는 “모델들은 몸에 붙는 검정 원피스에 힐을 신고, 포트폴리오를 들고 다닌다. 누가 봐도 모델”이라며 “뉴욕, 영국, 프랑스, 밀라노 등으로 이동하는데 10명 정도가 쫓아온다”고 말했다.

이어 “이탈리아가 가장 많이 쫓아다니고, 미국은 싫다고 하면 더 이상 다가오지 않는다. 파리 남자들은 미사여구가 많고, 반응이 크다”며 “영국 남자들은 함부로 말을 걸지 않는다”고 각 나라별 남자들의 특징에 대해 언급했다.

‘라디오스타’ 송경아 출연에 네티즌들은 “‘라디오스타’ 송경아 너무 재미있었어” “‘라디오스타’ 송경아, 해외에서도 인기있는 외모군요” “‘라디오스타’ 송경아, 모델답지 않게 털털한 모습 귀엽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라디오스타 송경아’.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