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태지, "양현석과 나이트클럽에서 처음 만났다" 컴백쇼에서 밝혀





서태지가 양현석과 첫 만남 장소는 나이트클럽이었다고 밝혔다. 서태지는 콘서트가 열리기 전인 지난 15일(수) 김구라와의 인터뷰에서 ‘서태지와 아이들’이 탄생 배경을 처음으로 털어놨다.

서태지가 시나위 활동이 끝난 뒤 멤버들과 밤무대에서 공연을 하게 됐는데, 다음 순서가 ‘박남정과 프렌즈’였던 것. ‘박남정과 프렌즈’에서 활동하고 있었던 양현석의 춤을 보고 반한 서태지가 양현석의 대기실로 찾아가 먼저 인사를 했다고 전했다.

당시 락밴드 활동으로 인해 치렁치렁한 긴 머리를 하고 있었고 워낙 숫기 없었던 서태지였지만 양현석과 친해지고 싶은 마음에 용기를 냈다고 한다. 서태지는 그런 자신의 모습에 양현석도 당황했을 것이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또 서태지와 아이들 시절, 이주노·양현석 덕분에 행복했었다고 회상했다. 25일(토) 밤 11시 15분 MBC ‘2014 서태지 컴백쇼 - 크리스말로윈’에서 공개된다.

이정봉 기자 mol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