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임창정 열애설 공식입장, 강력부인했으나 아직 실검에 오르내려

‘임창정 열애설 공식입장’ ‘임창정’. [사진 일간스포츠]


22일 모 매체에서는 임창정이 30대 여성과 열애중이라는 열애설을 보도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임창정 소속사 NH미디어 측은 30대 여성과 열애설 보도에 "대응할 가치도 없으며,"절대 그런 사이가 아니다"고 강하게 부인했다.

임창정은 열애설이 나자 자신의 팬 커뮤니티에 해당 내용이 사실이 아님을 언급했다.

임창정은 "진짜길 기도 좀 해줘라, 이것들아. 남 잘되는 꼴을 못 봐요, 하여튼. 기자한테 흘린 지인, 누군지 알겠는데. 좀 더 알아보고 팔아먹지, 좀. 어설퍼. 기다려보자"라고 댓글을 달아 눈길을 끌었다.

이어 임창정은 공식입장을 빠르게 전한 소속사에 대해 "그리 빨리 대응하면 '실검(실시간 검색어)'에도 못 오르는 것 아니냐"며 "이틀은 가야 체면이 서는데"라고 너스레를 떨며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임창정은 영화 '치외법권'을 차기작으로 결정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임창정 열애설 공식입장’ ‘임창정’.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