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송경아, 예능감 폭발…"이 언니 왜 이제 나타났지?"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모델 송경아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남다른 예능감을 선보였다.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 22일 방송에서는 ‘국적불명 특집’으로 그룹 god 박준형과 비스트 손동운, 가수 미노, 송경아가 출연했다.

이날 송경아는 “내가 모델로서 좋은 이유는 콘셉트에 따라 얼굴이 바뀐다”며 “예전에는 예쁜 포즈를 많이 취했는데 요즘에는 희한한 콘셉트들이 많다”고 말했다.

송경아는 “매월 잡지 한 권당 꼭 있는 포즈가 있다. 일명 ‘용가리 포즈’라고 제일 먼저 한 게 나다”고 말하면서 직접 ‘용가리 포즈’를 선보였다. 송경아는 입을 벌리고 인상을 쓰며 코믹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송경아는 ‘가슴 성형’에 대한 대화 도중에도 솔직한 모습을 드러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준형은 “가슴 성형을 한 여자는 싫다고 했다던데”라는 MC들의 질문에 “아니 아니 그게 아니고”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박준형은 “가슴은 여자한테만 있는 거다. 그런데 수술을 한다면 나도 생길 수 있는 거 아니냐”고 말했다.

박준형이 “아예 가슴이 없는 거랑 수술해서 있는 거랑 뭐가 더 낫냐?”는 물음에 쉽게 답하지 못하자 송경아는 “어머, 이 오빠 못 쓰겠다. 가슴이 아예 없으면 또 안 되는 거네”라고 지적하며 재치있는 답변을 내놨다.

‘라디오스타’ 송경아 출연에 네티즌들은 “‘라디오스타’ 송경아, 왜 이제야 나타났나요. 예능 고정으로 당장 섭외될 듯” “‘라디오스타’ 송경아, 외모와는 달리 털털한 성격 좋았어요” “‘라디오스타’ 송경아, 옆집 언니같은 편안한 매력이 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라디오스타 송경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