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송경아 “외국 나가면 남자 족히 10명은 따라와” … 어떻게 다녔길래?



 
모델 송경아(34)가 외국에서 한국 모델들의 인기에 대해 언급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국적불명’ 특집으로 꾸며져 god 박준형, 모델 송경아, 프리스타일 미노, 비스트 손동운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송경아는 한국 모델들이 외국에 나가면 남자들이 많이 따라온다고 밝히며 “뉴욕, 영국에 갔다가 파리를 거쳐 밀라노를 가면 항상 10명 쯤은 쫓아온다. 모델들을 밀착된 검정 옷에 힐을 신고 포트폴리오를 들고 있어 누가 봐도 모델인지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송경아는 각 국가별 남자들의 반응에 대해 “미국 쪽은 싫다고 하면 더 이상 다가오지 않는다. 파리는 미사여구가 많고 리액션이 크다. 제일 심한 건 이탈리아고 반면 영국 남자들은 함부로 말을 걸지 않는다”고 상세히 설명했다.

이에 god 멤버 박준형이 각 국가별 남자들의 리액션을 직접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경아’‘박준형’[사진 MBC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