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효성 차남 조현문, 형 조현준 사장 고발

효성그룹 조석래 회장의 차남 조현문 변호사가 장남 조현준 사장을 700억원대 배임·횡령 혐의로 검찰에 22일 고발했다. 조 변호사는 “조 사장이 무리한 투자와 주식 매입으로 회사에 손해를 끼쳤다”고 주장했다. 효성 측은 “고발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