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뒤틀림 막는 3방향 와이어, 끈 없이 묶는 보아 다이얼 … 과학을 신은 등산화



등산화는 산행에서 안전과 직결되는 중요한 장비다. 편안한 착용감은 물론이고 제동력과 접지력이 좋은 등산화를 선택하는 것은 산행 도중 혹시 생길지 모를 위험요소를 줄이는 가장 쉽고도 중요한 방법이다.

 ◆네파 ‘쉐도우M’=서로 다른 경도의 파일론 소재 사이에 젤 형태 소재를 추가로 삽입한 ‘하이퍼쇼크’ 아웃솔을 적용했다. 단거리뿐 아니라 중장거리에도 알맞은 쿠션감으로 산행 시 발에 전해지는 충격을 흡수해주고 지면을 박찰 때 반발력은 향상시킨다. 발등·발목·뒤꿈치 세 방향에서 와이어가 발전체를 잡아주고 밑창 측면에도 사출 소재를 덧붙여 아웃도어 활동 시 뒤틀림 없이 안정적인 착용감을 제공한다. 가죽·메쉬·와이어 등 여러 소재가 어우러져 테크니컬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노스페이스 ‘다이나믹 하이킹’=보통발·평발·까치발 등 발 모양에 따라 적합한 쿠셔닝·안정성·아치 높이를 차별화하여 설계해 각각의 발 모양에 맞는 최적의 착화감을 제공하는 맞춤형 아웃도어 신발이다. 보통발 타입을 위해 선보이는 ‘다이나믹 하이킹 DYS 21F BOA’는 세미 미드컷 높이의 디자인과 상하 이중 경도의 X-크로스 형태의 미드솔을 적용해 충격 흡수와 쿠셔닝을 강화했다. 보아(BOA) 시스템을 적용하여 다이얼을 돌려 간편하게 신발을 착용하고 발에 맞게 조이고 풀 수 있다. 고어텍스 소재를 사용해 방수와 투습이 우수하다.

◆마모트 ‘갈릭티카미드’=무게를 대폭 개선하여 가볍게 신을 수 있는 등산화 제품이다. 접지력을 유지하면서 일반 아웃솔에 비해 가벼운 부틸러버로 무게를 개선했다. 딱딱한 느낌의 중등산화 스타일을 벗어나 경량형 미드컷의 등산화로 화사한 컬러로 인해 의류와 함께 스타일링 하기에 좋다.

 ◆밀레 ‘아치스텝 에펠 보아 GTX’=다이얼 조작 한 번으로 신발을 간편하게 신고 벗을 수 있는 것은 물론 발에 균일한 압력이 전해지는 게 특징인 ‘보아 클로저(Boa Closure) 시스템’ 을 장착, 산행 도중 신발 끈이 풀릴 염려가 없고, 스틱을 사용하거나 장갑을 착용한 상태에서도 한 손으로 조임을 조절할 수 있다. 고어텍스 소재를 사용해 방수와 투습 기능이 우수해 오래 걸어도 신발 안에 땀이 차 불쾌해지는 일이 없다. 밀레의 ‘베르글라 미드’는 걷는 도중 고르지 않은 지면을 만나거나 힘이 풀려 발목이 순간적으로 꺾이게 되는 순간에도 발목을 곧은 상태로 유지해주어 부상을 예방하는 멀티 링크 서스펜션 기술을 적용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