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장 부유한 화가는 데미언 허스트…작품 가격이 무려

[사진 웰스엑스]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화가는 영국의 화가 데미언 허스트인 것으로 드러났다.



싱가포르 자산정보업체 ‘웰스엑스’는 세계에서 생존하는 화가 중 가장 부유한 화가가 데미안 허스트라고 밝혔다.



가장 부유한 화가 데미안 허스트의 자산은 그의 작품에 매겨진 값어치가 포함돼 3억 5000만달러(약 3700억원)다.



지난 2008년 영국 소더비 경매에서 가장 부유한 화과로 알려진 허스트 작품들은 1억1100만 파운드(약 1879억원)에 판매됐다. 또 죽은 상어를 소재로 만든 작품 역시 지난 2005년, 800만 파운드(약 137억원)에 팔렸다.



미국 콤플렉스지 역시 2012년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예술가 15인 명단을 발표했는데 당시 조사 결과에서도 1위인 데미안 허스트의 재산 추정가는 약 10억 달러(약 1조600억원)였다.



가장 부유한 화가가 발표되자 네티즌들은 ”가장 부유한 화가, 작품이 대단한가보네“ ”얼마나 유명하길래 화가 재산이 저렇게 많아?“ ”미술계에서 가장 부유한 화가가 되기 위해 많이 노력했겠지” “가장 부유한 화가 부러울 따름이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가장 부유한 화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