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피투게더’ 고준희 “남자는 베드신 컨트롤 안돼” … 윤계상 대답은?



 



배우 고준희(29·본명 김은주)가 베드신에 대한 속내를 털어놨다.



16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3’는 ‘그 남자, 그 여자’ 특집을 맞아 영화 ‘레드카펫’ 출연진 윤계상, 박범수, 고준희, 이미도와 가수 조정치, 정인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고준희는 “베드신이나 키스신에서 상대배우와의 ‘썸’이 생긴 적 있나”라는 질문에 “당연히 일이다. 스태프가 50명 가까이 있다”라며 단호하게 말했다. 그러나 고준희는 “남자친구가 베드신을 찍는다면 피가 거꾸로 솟을 거 같다”며 “여자는 컨트롤이 되지만 남자는 안 될 거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고준희의 이 같은 발언에 남성 MC들과 남성 출연자들은 반박했다. 고준희의 상대역으로 연기한 윤계상은 “신인이라면 긴장되서 그럴 수도 있다”며 “배우로선 역시 철저히 일”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준희’‘해피투게더 윤계상’[사진 K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