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9금 노출' 신지수, '소문난 칠공주' 시절 앳된 얼굴이…"폭풍 성장"

‘신지수’. [사진 누리픽쳐스·‘레드카펫’ 예고편 캡처]
아역 배우 출신 신지수가 파격적인 ‘19금’ 연기를 펼쳐 화제다.



17일 영화 ‘레드카펫’의 2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특히 이날 공개된 2차 예고편에서는 아역 배우 출신 신지수가 노출 의상을 입은 채 상대 배우와 끌어안고 있는 연기를 펼쳤다.



신지수는 극중 에로배우 ‘딸기’ 역을 맡아 육감적인 몸매와 귀여운 애교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번 영화로 파격 변신을 시도한 신지수는 아역 출신 배우이자 드라마 ‘덕이’, ‘소문난 칠공주’, ‘빅’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선보였다. 특히 ‘소문난 칠공주’에서 보여준 앳된 모습과 정반대의 연기를 펼쳐 눈길을 끈다.



‘신지수’. [사진 누리픽쳐스·‘레드카펫’ 예고편 캡처]




영화 ‘레드카펫’은 에로영화 제작자들이 톱 여배우를 섭외하려고 나서며 벌이는 이야기를 그린다. 윤계상, 오정세, 고준희 등이 주연을 맡았으며 신지수, 명계남, 성지루, 이미도, 안재홍 등이 출연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신지수’‘고준희’‘윤계상’[사진 영화‘레드카펫’예고편 캡처,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