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피투게더’ 차태현, 윤계상♡이하늬 열애에 “세상 다 가졌구나!”





 

배우 차태현(38)이 윤계상에게 건넨 진심어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16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3’에서 윤계상은 고마운 사람으로 god 멤버들과 함께 차태현을 꼽으며 “정말 좋은 사람이다. 의리가 좋다”고 설명했다. 이어 영상편지로 등장한 차태현은 “윤계상이 그분(이하늬)과 교제한다는 기사를 보고 냉큼 ‘세상을 다 가졌구나’라고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며 “이거 와이프가 알면 서운해하려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차태현은 “god가 잘 나갈 때 윤계상에게 ‘넌 god에서 뭐 해?’라고 한 게 미안하다. 상처받지 않았을까 걱정했다”며 윤계상에게 미안해 했다. 그러나 윤계상은 차태현에게 “영화 ‘레드카펫’ 현장에도 한 번 오셨죠. 자주 연락하고 자주 찾아뵙겠습니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날 해피투게더는 ‘그 남자, 그 여자 특집’으로 꾸며져 박범수 감독, 윤계상, 고준희, 이미도를 비롯해 가수 부부 조정치, 정인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해피투게더 윤계상’[사진 K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