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피투게더' 윤계상, "이하늬는 정말 아까운 사람"



 

배우 윤계상(36)이 연인 배우 이하늬(33)에 대해 극찬했다.



지난 16일 ‘해피투게더3’에서 윤계상은 “영화 레드카펫에서 고준희와 연인으로 나온 것에 대해 여자친구 이하늬의 반응을 어떤가”라는 질문에 “(이하늬가)쿨하게 반응했다. 너무 좋은 사람이다”고 답했다.



이어 이하늬가 영화 ‘타짜2’에서 노출 연기를 한 것에 대해서도 “정말 아까운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연기적으로 더 보여져야 할 사람이다. 작품으로 더 보여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 이하늬와 같은 작품을 하고 싶다는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윤계상’[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