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기야’ 변기수 “장모님을 누나라고 불렀다” 이유가…

‘변기수 고백’ [SBS ‘자기야’ 방송 캡처]




개그맨 변기수가 장모를 누나라 불렀다고 고백했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이하 자기야)’에서 변기수는 김일중, 손준호와 함께 문제 사위 3인방으로 스튜디오에 출연했다.



이날 문제 사위들은 결혼 전 장모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했다는 신효섭의 사연을 듣고 “한참 잘 보여야 할 때는 뭔들 못하겠냐”고 평가했다.



이어 변기수는 “나는 장모님한테 누나라고도 불러봤다”라며 “너무 젊어보여서 ‘뉴~나’라고 불렀는데 되게 좋아하시더라”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변기수는 또 “장모님이 아기 기저귀 갈아주실 때 옆에 누워서 ‘저도 기저귀 좀 갈아주세요’ 했더니 그 이후로 어색해졌다”라며 “결혼 전이 제일 가까웠고, 지금은 6개월마다 더 멀어지고 있다”고 덧붙여 폭소를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변기수 고백’ [SBS ‘자기야’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