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빠, 나야" 유재석 당황케한 이미도는 누구?

‘이미도’.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 캡처]




국민MC 유재석을 당황하게 한 배우 이미도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뜨겁다.



1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3’에는 영화 ‘레드카펫’의 배우 윤계상, 고준희, 이미도와 박범수 감독, 그리고 조정치-정인 커플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미도는 “중학교 3학년 때 친한 오빠가 (에로영화를)보여줬다. 제목은 기억 안 나지만 전부 살색이었다”고 말하면서 “그날 이후 일주일 정도 남자를 보면 거기에만 시선이 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화 ‘레드카펫’에서 전직 에로배우를 연기한 이미도는 MC 유재석이 연기 노하우를 묻자 “오빠 나야, 비디오에서 많이 봤지?”라고 능청스런 연기를 펼쳐 유재석을 당황케 했다.



이미도는 한양대학교 연극영화학을 졸업해 현재 소속사는 제이와이드컴퍼니다. 영화 ‘발레 교습소’에서 조연으로 데뷔한 이미도는 이후 2014년 ‘제보자’, 2013년 ‘밤의 여왕’, 2012년 ‘나는 왕이로소이다’ 등에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미도’.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