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생' 배우들, 시청률 3% 넘으면…"화끈한 이색 공약"





드라마 ‘미생’ 주연 배우들이 이색 시청률 공약을 걸어 화제다.



16일 케이블채널 tvN ‘미생’의 공식 페이스북에는 주연배우 임시완, 이성민, 강소라, 강하늘, 변요한, 김대명이 각각 시청률 공약 내용이 적힌 스케치북을 들고 서 있는 사진들이 올라왔다.



사진 속 배우들은 정장을 입고 공약 문구가 적힌 스케치북을 들고 있다.



임시완은 “시청률 3% 달성시 회사 한 곳을 선정해 간식을 싸들고 직접 찾아가겠습니다”고 밝혔다. 이성민은 “여의도 역에서 출근길 프리허그 하겠습니다. 원한다면”고 공약을 걸었다.



강소라는 “한 회사를 선택해 가을날 치킨과 맥주를 쏘겠습니다. 제발 쏘게 해주세요”고 적었다. 강하늘은 “무작위 회사 퇴근길 회사 로비에서 노래를 부르겠습니다”라고 밝혔다.



또 김대명은 자신의 역할에 맞춰 “전국에 계신 ‘김대리’ 50명과 함께 원할시에 영화관람을 하겠습니다”는 공약을, 변요한은 “인턴사원 분들에게 커피 100잔을 쏘겠습니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tvN 금토드라마 ‘미생’은 바둑이 인생의 모든 것이었던 장그래(임시완 분)가 프로입단에 실패한 후 냉혹한 현실에 던져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이다. 17일 오후 8시 10분 첫 회가 방송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미생’. [사진 미생 공식 페이스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