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몰래 몰래 먹어요'…신이 알면 안 되는 오르톨랑 요리

프랑스에는 신이 모르게 먹어야 하는 요리가 있다고 합니다.

촉새의 일종인 오르톨랑, 프랑스의 대표적인 요리 중 하나인데요, 새의 눈알을 뽑아 살을 찌운 뒤에 익사시켜 먹는 요리입니다.

이렇게 하얀 냅킨을 머리에 뒤집어 쓰고 독특하게 먹는데요, 신이 이 잔인한 광경을 보지 못하게 하기 위해서라고 하네요.

통째로 한 번에 먹으면 눈앞에 신세계가 펼쳐진다는 이 요리, 1999년, 이 새가 심각한 멸종 위기에 처하면서 사냥이 금지됐는데요, 최근 들어 프랑스에선 다시 허용해달라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고 합니다.

JTBC 핫클릭

WHO, 카페인 과다 '에너지 음료' 경고… 조심 또 조심"돌보기 어려웠다" 이탈리아 간호사 환자 38명 살해미 백인경찰 총격에 또 흑인 사망…시민 200명 항의 시위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