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코스타리카 평가전 앞둔 슈틸리케호…무실점 2연승 가능할까

12일 오후 파주 트레이닝센터(NFC)에서 열린 축구국가대표팀 훈련에서 슈틸리케 감독이 선수들의 훈련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슈틸리케호가 14일 오후 8시, 두 번째 평가전으로 코스타리카를 상대한다.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4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브라질월드컵 8강에 진출했던 코스타리카와 평가전을 치른다.

코스타리카전을 앞둔 슈틸리케 감독은 “파라과이전에서 새로운 선수단을 들고 나왔을 때 경기력이 좋았듯 이번에도 비슷한 양상으로 가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파라과이전에서처럼 무실점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면서도 “파라과이전에서 나타난 문제점은 후반전에 체력이 떨어지면서 볼을 쉽게 빼앗긴 것이다. 수비적인 플레이를 하면서도 볼 점유율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코스타리카의 완초페 감독 대행은 “한국은 수준 높은 팀으로 스피드가 빠르다. 매우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다. 볼 점유율을 높이고 한국의 스피드를 줄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한국의 스피드의 대해 경계심을 드러내며 볼 점유율에 의욕을 보이고 있다. 코스타리카는 지난 브라질월드컵에서 탄탄한 수비를 바탕으로 이탈리아 우루과이 잉글랜드가 속한 죽음의 조를 통과한 후 8강까지 진출하는 이변을 연출하기도 했다.

한편 한국과 코스타리카와의 평가전은 오늘(14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며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