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술 취한 상태서 여고생 등굣길 행패부린 70대 붙잡혀

만취한 상태에서 흉기를 들고 등굣길 여고생들을 위협하는 등 소란을 피운 7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14일 오전 7시쯤 서울 성북구의 한 여고 앞에서 등교 중이던 여고생들을 향해 흉기를 들고 “모두 죽여버리겠다”고 학생들을 위협하는 등 난동을 부린 김모(72)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인근에 있던 교통 경찰들을 출동시켜 2분만에 현장에서 김씨를 붙잡았다.

당시 현장에는 등교를 하던 여고생들이 많았지만 다행히 피해자는 없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검거 당시 술에 취한 채 횡설수설하며 학생들을 향해 흉기를 휘두르고 있었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가 ‘하수도 악취 관련 민원을 냈는데 해결되지 않는다’며 불만을 토로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김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고석승 기자 gokoh@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