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이폰6, 아이폰6+ 31일 국내 상륙…단통법 후 출고가는 얼마?



애플이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의 국내 판매일을 발표했다.

애플은 13일 홈페이지에 게재한 보도자료를 통해 ‘31일 한국, 마케도니아, 멕시코, 세르비아, 슬로바키아, 보스니아, 크로아티아, 마카오,루마니아 등 23개 국가에서 동시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애플은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가 출시 첫 주말 전 세계에서 1000만 대 이상 판매됐다”고 밝혔다. 특히 중국에서는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의 예약 판매 수량이 2000만 대를 넘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애플에 따르면 아이폰6의 출고가는 2년 약정을 기준으로 ▲16GB 199달러 ▲64GB 299달러 ▲128GB 399달러이다. 아이폰6 플러스는 ▲16GB 299달러 ▲64GB 399달러 ▲128GB 499달러로, 과거 아이폰5S가 ▲16GB 99달러 ▲32GB 199달러 ▲64GB 299달러에 책정되고 국내 출고가가 각각 81만 4000원, 94만6000원, 107만 8000원이었던 걸로 미뤄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의 가격대는 대부분 16GB를 제외하면 모두 100만 원 이상으로 책정될 것으로 예측된다.

그러나 단통법 시행으로 40만 원 이상의 보조금 지급이 불가능한 가운데 아이폰 구매자들은 별다른 할인 없이 비싼 가격에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를 구매해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출시되는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는 골드, 실버, 스페이스 그레이 등 세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두 모델 모두 Apple 온라인 스토어, 이동 통신사 매장 및 Apple 공인 대리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애플 아이폰6’ [사진 애플 홈페이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